브레인뉴스

과기정통부, 디지털 뉴딜 이끌 대학ICT연구센터 신규과제 8개大 선정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는 ICT 환경변화에 대응하여 디지털 뉴딜 시대를 주도할 핵심 인재를 양성하는 2021년도 ‘대학ICT연구센터(ITRC)’의 신규 지원과제 8개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대학ICT연구센터’는 국내 대학교의 유망 정보통신기술 분야 연구센터를 선정하여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연구를 지원함으로써 ICT 분야 석·박사급 고급 연구인재를 양성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ICT 산업현장의 인력 수요가 높은 유망 기술 분야(차세대통신, 사물인터넷 등)와, 국내 기술 수준 향상이 시급한 분야(디지털콘텐츠, 블록체인 등)를 중심으로 8개 과제를 선정했다.

과기정통부는 선정된 대학이 첨단 ICT 분야 연구 수행을 하며 창의․혁신적 연구역량을 갖춘 고급 인재를 배출할 수 있도록 향후 최장 8년간 매년 8억원 수준(1차년도 4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실패의 위험보다 도전의 가치를 우선시하는 ‘혁신도약형 연구’와 대학원생들이 주도적으로 연구를 수행하는 ‘학생창의자율연구’를 적극 지원하며, 기업가 정신 교육과 ICT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을 통해 대학원생들의 기술 창업을 위한 도전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대학ICT연구센터’ 지원사업은 그동안(’00~’20년) 15,800여명의 ICT 산업 분야 고급인재(석․박사급)를 양성(ICT분야 석·박사 졸업인원의 약 11%)하여 ICT 산업 발전의 기반을 마련하는데 기여하였으며, 5,300여건 국내·외 특허등록 및 12,600여건의 SCI 논문 창출, 480여억 원의 기술이전 수입 등 우수한 성과를 창출했다.

이번 신규 과제 선정을 통해 약 320여명의 학생이 새롭게 수혜 대상이 되어 디지털 뉴딜 시대의 주인공으로 성장할 것이 기대된다.

한편 이승원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그동안 대학ICT연구센터에서 연구를 하던 학생들이 성장하여 오늘날 디지털 뉴딜의 주역이 되고, 우리나라 ICT 산업 성장에 이바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향후에도 우수한 인재들이 많이 배출될 수 있도록 정부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대학지성In&Ou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