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뉴스

UNIST, 라이덴랭킹 5년 연속 국내 1위… 세계대학평가서 상승세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울산과학기술원(UNIST) 세계 대학 평가에서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UNIST는 올해 영국의 대학 평가 기관 QS가 8일 발표한 2021년 세계 대학 평가에서 국내 8위, 세계 212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 중 '교수 1인당 피인용' 부문에서는 만점(100점)을 받아 국내 2위, 세계 9위로 평가받았다.

2일 발표된 네덜란드 라이덴랭킹에서는 5년 연속 국내 1위 자리에 올라 국내 대학 중 논문의 질이 가장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전체 논문 중 피인용 상위 10% 논문의 비율로 대학의 연구 영향력을 평가하는 이 순위에서는 피인용 상위 10% 논문 비율과 상위 1% 논문 비율 모두 국내 1위를 차지했다.

또 영국의 대학 평가 기관 THE가 같은 날 발표한 2021년 아시아 대학 평가에서는 국내 5위, 아시아 21위에 올라 지난해 국내 7위, 아시아 23위에서 각각 두 계단 상승했다.

국내 5위권 대학 중에서는 유일하게 순위가 상승했다.

이 평가의 피인용도 점수에서는 국내 대학 중 가장 높은 점수인 90.8점을 기록했다.

이보다 앞선 지난달 20일 과학 전문 학술지 네이처 인덱스가 발표한 2021년 교육 기관 순위에서는 국내 5위, 세계 147위에 올랐다.

이 평가는 국제 유력 학술지 82개에 등재된 각 기관의 논문별 연구자, 공저자 기여를 종합적으로 산출한다.

국내 순위는 전년과 같았지만, 세계 순위는 13계단 상승해 처음으로 150위 안에 포함됐다.

이용훈 UNIST 총장은 "지난해에만 세계 3대 저널에 15편 논문을 게재하는 등 최고 수준을 쏟아내고 있다"며 "향후 연구의 질적 우수성은 물론 교육 환경과 국제화 등에서도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세계적 연구 중심 대학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yongtae@yna.co.kr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