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뉴스

10년새 대학 입학자 3만1천여명 감소…96%가 지방대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10년 새 대학 입학자 수가 지방대를 중심으로 3만1천여명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종로학원하늘교육은 교육부 교육통계서비스를 이용해 시도별 대학 입학자 수를 비교한 결과 지난해 대학 입학자 수는 34만9천948명으로, 2010년(38만1천260명)보다 3만1천312명 감소했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전체 감소 인원의 96.3%인 3만151명이 비수도권 지역이다.



지역별로 보면 10년 동안 충남지역 대학 입학 인원이 5천394명 줄어 감소 폭이 가장 컸고 이어 경북 4천863명, 전북 2천913명, 경남 2천757명, 전남 1천690명 등의 순이었다.

수도권의 경우 전체적으로 1천161명 줄어든 가운데 서울과 인천은 각각 732명, 137명 증가했으나 경기도는 3천30명 감소했다.

일부 대학의 폐교와 입학 정원 감소에 따라 지방을 중심으로 입학 인원이 줄어든 것으로 분석된다.

종로학원하늘교육은 올해부터 고교 졸업자 수가 작년보다 12.5%(6만2천432명) 감소해 지방 소재 대학과 전문대를 중심으로 입학정원 대비 입학자 수가 미달될 것으로 내다봤다.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dylee@yna.co.kr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