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주립대 임용 후기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안녕하세요. 이곳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고 용기와 희망을 받았기에 저도 그에 일조 하고자 간단 후기를 올려봅니다.
그동안 많은 선배님들의 경험과 조언들이 큰 힘이 되었습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우선 제스팩입니다.
학력: 지거국 학사 (화공과), 미국 석사, 미국 박사, 한국 회사, 미국 포닥
논문: Nature 주저자 1편/공저 1편, IF 10: 주저자 1편, IF 3~4: 주저자/공저자 7편 

미국대학 지원: 총 15학교
인터뷰 1곳, 최종임용 1곳.

임용시 느낀점: 학교를 많이 지원하는 것보다, 학과와 나의 Fit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이 들더군요. 많이 지원해서 운이 좋게 맞을수도 있겠지만, 학교 동료 포닥도 Fit이 맞다고 생각하는 5군대 지원해서 그중에 임용이 되었습니다. 잡 디스크립션을 보고 정말 잘 맞는다고 생각되면 심혈을 기울여 지원서를 작성하는 것이 효과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같이 나온 가족이 같이 고생을 하여 마음적으로 많이 힘든시기에 단비같은 소식을 접하게 되어 기쁘고 다행이라 생각 합니다.
준비하시는 모든 분들에게 건투를 빈다고 말씀드리고 싶고, 언젠가는 저와같이 후기를 작성하시는 날이 오실거라 확신합니다.

감사합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20

축하합니다

후배들에게도 귀감이 되겠네요:)
즐겨찾기
신고
추천4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