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용후기

다음 이전 목록

사소한 임용후기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사소한 임용후기 남깁니다.
9월부터 수도권 사립대학에 비정년 트랙 전임으로 임용되었습니다.
문과계열, 여성 박사, 30대 후반, 기혼입니다.
학위 마친 지 6년 정도 걸렸습니다.
다른 분들과 비교하면 많이 운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육아와 학업을 병행하느라 힘이 들었지만, 남편의 도움을 많이 받았습니다.
박사 마치고도 감히 임용에는 도전해보지 못했습니다.
기혼에 아이까지 딸린 여성 박사라 힘만 뺄 거라는 두려움이 더 컸던 것 같습니다.
임용에 도전한 것은 약 2년,
첫 1년은 서류조차 통과하지 못해서 우울한 나날을 보내기도 했습니다.
7개 학교에 도전했고,
그 중 2개 학교에서 총장면접을 보았고,
그 중 하나에 합격해서 최근 계약을 완료했습니다.
비정년 트랙이긴 하지만 다른 학교에 비해 대우가 괜찮은 편이라 다행스럽습니다.
임용 준비하면서 이곳의 도움을 많이 받았습니다.
비정년 트랙이므로 앞으로도 이곳의 도움을 또 받아야 하겠지요.
초심을 잃지 않고 더욱 연구에 정진하여 더 좋은 후기를 남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른 여러 선생님들께서도 모쪼록 좋은 결과 있으시길 기원합니다.
실적은 논문 8편, 저서(공저 포함) 4권, 그외 기타 실적 20편. 외부 수상실적 1회, 우수논문선정 정도였습니다.
논문 말고도 저서 및 다양한 실적을 반영하는 곳이라 점수가 괜찮았던 편이었습니다.
최근 부산대의 사건을 보며 모두 마음이 아프시리라 생각합니다.
그 결정은 너무나 안타깝지만,
그렇해서라도 문제를 공론화하고 싶으셨던 그분의 고뇌가 너무 아프게 다가왔습니다.
이제 겨우 한 걸음을 내딛은 새내기 선생이지만,
시대의 문제를 잊지 않는 교육자이자 연구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좋은 정보로 많은 도움을 주신 여러 선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3

축하드립니다

축하드립니다 좋은교수님 되시기 바랍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0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