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 게시글에 대한 답변등록은 교수의방 게시판에서만 가능합니다.

국립대 여성교원 비율 2030년까지 25%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이 기사를 보았습니다 (하이브레인 뉴스).

흠...양성평등의 관점에서 여성교원 수를 늘리는 것은 찬성합니다만, 교육부(혹은 현 정부)가 너무 조급증을 보이는 것 같습니다.

그냥 간단히 추산해 보았습니다.

현재 전국 국립대 교수(서울대 인천대 포함 - 기사 참고) 수를 대략 10만명이라고 임의로 가정해 보았습니다. 나름 일리 있는 것이, 서울대는 대략 2천명이고, 대형 지거국은 대략 1천-1천2백명 수준입니다. 여기에 특수 목적 국립대까지 포함하면 보수적으로 잡아도 10만명은 될 것 같습니다.

2020년 현재 여성 교원이 대략 17.5%이니, 2030년에 25%까지 늘리려면 현재의 17,500명에서 2만 5천명까지, 즉 대략 8천명 정도의 여성 교원을 향후 10년간 임용해야 합니다 (제 계산에 문제가 있으면 수정 바랍니다).

베이비 붐 세대의 교수 정년이 몇 년 안에 다가오고 있는데, 매년 800명의 신규 교원을 여성으로 할당한다는 의미는 신규 TO의 상당 부분(제가 이 부분은 몇 %인지 모릅니다)을 여성으로 뽑겠다는 뜻입니다. (수정: 아...생각해보니, 베이비붐 세대 교원은 대부분 남성일테니, 남성 교원 자연 감축분을 고려하면 8천명보다는 작을 수 있겠군요...).

더욱 심각한 것은, 학생 수 급감에 따라 국립대의 슬림화가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이고 이에 따라 신규 TO가 점차 줄어들고 있습니다. 즉, 신규 TO 모수가 줄어들 수 밖에 없는 상황에서 여성교원 %를 늘린다는 뜻은 사실상 일반 정규 TO는 많이 줄어든다는 것입니다.

안타까운 것은, 이런 시기의 여성 지원자는 혜택을 보겠지만, 2030년 이후 여성 교원 25%가 달성된 이후에는 또 당분간 여성 교원 채용 기회가 사라질 확률이 많습니다.

"공정과 공평"은 다른 개념인데 이게 동일시 되는 것 같습니다. 사회에 뒤틀어진 부분들이 있는 것은 알겠으나 이걸 너무 짧은 시간내에 바로 잡으려고 하는 것 같습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16

저도 남자입니다만, 참 ....

실력대로 뽑아야지 여자라는 이유 만으로 뽑아야 하느냐가, 솔직히 이 문제에 대해 가장 큰 불만이지 않습니까, 남자 교수님들 ... 

저도 40대 중반을 넘어가는 남자입니다만, 솔직히 지금까지의 대한민국 사회는 오로지 남자 중심이었습니다. 
임용에서도 또한, 엇비슷한 상황이라면 남자가 가정에서 돈 버는게 좀더 그럴 듯 하니 남자를 뽑아들줬습니다. 

단적으로, 박사 부부의 경우 남자가 임용이 더 빨리 되던가요 여자가 임용이 더 빨리 되던가요? 
여자가 논문이 없고 능력이 떨어져 임용이 힘들더라구요? 
그게 다 남자 뒷바라지 하느라 자기는 연구하고 논문 쓸 시간이 없어 논문이 없어진(!) 것입니다. 없는게 아니라, ... 

솔직히, 남자 박사의 아내 외조가 일반적입니까, 여자 박사의 남자 내조가 일반적입니까? 

물어보겠습니다.
1. 박사 부부인데 남편이 임용이 되었습니다. 그럼 부인이 계속 임용 도전합니까, 아니면 그냥 강의 정도나 하며 살림합니까? 
2. 박사 부부인데 부인이 먼저(!) 임용되었습니다. 그럼 남편은 계속 임용 도전합니까, 아니면 그냥 강의 정도나 하며 살립합니까? 
능력과 실력, 공정을 운운하기 전에, 가만히 가슴에 손을 얹고 생각들을 좀 해보세요. 남자 교수님들, ...
  

'최소 25% 정도라도 맞추라'는 말이지, 무조건 여자 뽑으라는 말이 아니라는 것 쯤은 다들 아시면서 이런 반응을 보이는 그것 자체가,
이 문제에 대한 남자 교수들의 인식의 단면을 보여주는 것이라 생각됩니다. 


지금 학부 졸업하는 학생들 행정고시나 로스쿨, 외교연구원 등의 합격생 비율, 거의 남녀 반반입니다. 분야에 따라 여자가 좀더 많기도 합니다. 남녀간의 능력차이는 없습니다. 언급한 분야는 인문사회계열 아니냐고 하시겠지만, 어쨌든 능력을 검증받을 수 있는 객관적인 척도라 여겨집니다. 오히려, 외부변수(?) 별로 없이 오직 자신의 능력으로 평가받을 수 있는 분야라는 생각도 듭니다. 

하지만, 인문사회/이공계 분야 불문하고 유독 학계는 남자 교수가 압도적이었어요. 그게 문제라는 겁니다, 지금 ... 

아실만한 분들이 말 빙빙 돌려 불만들 쏟아내고 있는 이런 모습, 솔직히 비겁합니다. 이러지 맙시다. 

인문사회계 박사 15년차에 육박하는 40대 중반을 훌쩍 넘긴 비정년 강사 씀 

즐겨찾기
신고
추천28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