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연구재단 박사후국외연수 다녀오신 선배님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안녕하세요.

저는 서울 모 대학에 박사과정으로 재학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올해 8월에 졸업을 앞두고 있으며, 2018년도 한국연구재단 박사후국외연수에 선정되어 9월부터 해외 모 대학 연구실에서 연구를 수행할 예정에 있습니다.

여기서 질문은 다른게 아니라 박사후국외연수의 연수비를 어떻게 지급받으셨는지에 대해 궁금해서 이렇게 질문드립니다.

어떻게 보면 조금 아쉬운 이야기 일 수 있겠지만 제가 현재 다니고 있는 대학에서 박사후국내연수는 선정된 케이스가 있지만 박사후국외연수가 선정되어 연수비를 지급한 케이스가 없습니다.

그래서 자꾸 산학협력단 직원들은 박사후국내연수처럼 9월부터 저를 현재 다니고 있는 국내 대학교와 고용관계를 체결하고 한국연구재단에서 해외연수비로 받은 비용을 퇴직금을 고려하여 13개월로 나눠서 지급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좀 어이가 없는게 한국연구재단에서도 박사후국내연수사업같은 경우는 분명하게 연구비에 4대보험+퇴직금 포함이라고 명시하고 있지만 박사후국외연수같은 경우에는 그런 언급이 없으며 해외 체재비 및 항공권 포함이라고만 언급하고 있습니다. 근데 무슨 근거로 자꾸 그러는지 참 이해가 안갑니다.

그래서 제가 침착하게 한국연구재단 담당자 선생님이랑 통화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더니 그 부분은 자기네들이 관여할 일이 아니다라고 말하고 고용관계를 체결하던 안하던...일시불로 받던 분할해서 받던... 자기네들은 상관이 없고 다만 학교 내규를 따르기를 권고한다고 합니다.

그렇다고 학교에 이런 케이스가 없기때문에 내규가 따로 정해져 있는것도 아닙니다.

연수비 4,000만원에서 간접비 100만원 떼가고 39,000만원을 13개월로 나눠서 월 300만원씩 지급한다고 하는데 그것도 그냥 주는게 아니라 땔꺼 다떼고 받으면 계산해보니 월 250만원 정도입니다. 또한 이걸 해외로 송금하고 받아야 되는데 그 사이에 발생되는 환율 및 수수료생각하면 답이 안나옵니다. 저 혼자 가는게 아니라 아내와 아이들도 함께 가기 때문에 제가 더 열이 오른것 같습니다.

서론이 좀 길었습니다... 죄송합니다.

혹시 과거에 박사후국외연수에 선정되셔서 연수비를 받으신 경험이 있으신 선배님들 어떤 식으로 산학협력단으로부터 지급받으셨는지 공유 부탁드려도 될까요?

또한 가능하시면 대학명도 같이 알려주실수 있으면 감사하겠습니다. 왜냐면... 저도 다음주에 산학직원과 다시 이야기를 해보기로 했는데 그때 이 대학의 경우는 이렇고 저 대학의 같은 경우는 이렇더라...그래서 우리도 이렇게 해서 내규를 만드는게 좋지 안겠냐 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긴글 인내심을 가지고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꾸벅)


 
즐겨찾기
신고
추천0

저의 경우

저는 2016년도에 선정되었고, 9월에 간접비 100만원을 제한 나머지를 산단으로부터 일시불로 받았습니다. 해외 연수라 일종의 개인 장학금 개념으로 받는 것인데.. 학교 측의 처리 방식이 납득이 가질 않네요. 원만히 잘 해결되기를 바라겠습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1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